티스토리 뷰

아파트 양도세에 대해서 많이들 들어보셨을겁니다. 하지만 정확한 의미와 파악을 하기 힘드신 분들이 계십니다. 사실 부동산에 관심 없으시고 이런 용어에 생소하신 분들은 들었을때 들어본것 같긴 한데 어떤 의미인지 확실히 알고 계신 분들이 몇 없으시다고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아파트양도세에 대해서 알아보고 아파트 양도세 계산에 대해서도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살아가면서 생활정보는 꼭 필요한 정보가 되니 자세히 잘 알아보시고 도움을 받으셨으면 좋겠습니다.

양도소득세를 쉽게 말씀 드리자면, 건물이나 토지 등 고정자산에 대한 영업권 그리고 특정 시설물에 대한 이용권, 회원권 주식이나 출자 지분등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기타의 재산에 대한 소유권을 다른 사람에게 넘길때 생기는 양도 차익에 대한 부과되는 세금을 의미하는 뜻입니다.

양도세를 낸다는 것은 전문적인 용어로 말하자면 양도차익이 있다라는 의미가 된다는 이야기인데요 집을 취득할 때의 가격보다 팔때의 가격이 올랐을 경우 그 차익 만큼 세금으로 내는것을 의미합니다 . 그렇기 때문에 만약에 집을 팔게 되어도 남는 금액이 하나도 없거나 오히려 내가 손해를 봤을 경우에는 양도세를 내지않아도 되는 의미가 됩니다.

그런데, 양도 차익이 늘어날수록 세금도 늘어나게 된다고 합니다. 만약에 5억원에 아파트를 5년전에 사서 10억원에 팔게되면 양도소득세를 305만원을 내게 되는데 이 아파트를 10년 보유했으면 45만원으로 양도소득세가 떨어진다고 합니다. 양도 차익의 1%도 못미치는 수준의 세금을 내면 되게 되는것입니다. 

 

하지만, 양도소득세는 시기가 뛰어오르게 되면서 발생하게 되고, 투기로 인한 불로소득이나 개발 이익의 일부를 소득세로 환수하게 됨으로써 거래를 규제하거나 소득 재분재 및 부동산 가격의 안정등을 목적으로 한다는 점에서 정책 세제로서의 성격이 굉장히 강한편이며, 모든 국민이 잠재적으로 잡세 의무자라는 점에서 대중세적인 측면 또한 있다고 합니다. 

또한 재건축의 사업은 기존의 주택을 허물고 사업을 추진을 하게 되기 때문에 재산의 형태가 부동산에서 부동산 권리에서 다시 부동산으로 변하게 된다고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렇게 재산의 형태가 변화하고 변동함에 의해서 세금이 역시로 수시로 변화할수 밖에 없다고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부동산과 부동산의 권리는 양도세 과세 방법이 많이 다르다는 의미인데요 구체적으로 아파트 양도세 계산을 위해서는 구 부동산이 새부동산으로 바뀌는 과정에서 취득 시기 그리고 보유 기간등을 잘 체크해보고 따져봐야 한다고 합니다.

왜냐하면 조합원의 여부와 그리고 조합원중에서도 원조합원인지 아니면 승계 조합원인지에 따라서, 그 내용들이 많이 달라지기 때문에 재건축이나 재개발 사업에 관련된 세금은 세법상 부동산인지에 대해서 구분이 정확히 필요하다고 합니다.

오늘은 아파트 양도세에 대해서 알아보고 양도세 계산에 대해서도 알아봤습니다. 부동산에 관심이 많이 없으시더라도 이러한 정보는 살아가면서 꼭 필요한 정보이기 때문에 잘 알아보시고 공부하시면 분명히 도움이 많이 되실것이라고 생각이 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